홈 로그인 회원가입 사이트맵
Home > 건강정보 > 건강강좌
둘러보기
진료시간/약도
건강강좌
건강칼럼
공지사항

‘쑥쑥’ 크는 우리 아이, 성조숙증?
아이를 둔 부모의 입장에서 또래보다 성장이 더딘 것도 걱정이지만, 성장이 빠른 것도 마냥 기쁜 일만은 아니다. 이는 아이가 성조숙증일 수 있기 때문인데, 최근 생활 수준이 향상됨에 따라 전반적으로 사춘기가 빨리 시작되는 경향이 보이면서, 성조숙증 환아의 수도 증가하고 있다. 건강보험심사평가원에 따르면 성조숙증 환아는 2013년 6만 6,395건에서 2017년 9만 5,524건으로 지난 5년 동안 144%가 늘었다.

립스틱 바르는 여자 아이

일반적으로 사춘기는 여아의 경우 10세 경 유방의 발달로, 남아의 경우 12세 경 고환이 커지면서 시작하는데, 성조숙증은 여아 8세 이전, 남아 9세 이전에 사춘기 징후가 나타나는 것을 의미한다. 아래는 성조숙증 체크리스트로, 이 중 하나라도 해당한다면 아이와 함께 병원에 내원하여 검사를 받아보는 것이 좋다.

△ 여자아이가 만 8세 이전에 젖멍울이 만져지거나 아파한다.

△ 여자아이가 만 10세 이전에 초경을 시작한다.

△ 남자아이가 만 9세 이전에 고환이 커진다.

△ 최근 들어 키가 아주 빨리 자란다(6개월에 4cm 이상).
기질적인 원인이 없다면 성조숙증 자체는 건강에 큰 위험이 되지는 않는다. 다만 성장판이 빨리 닫히는 만큼 키가 클 기회가 줄어든다는 것이 문제다. 또한 정서발달은 실제 나이가 아닌 골 연령에 맞는 발달을 하여 또래와 어울리는 데 어려움을 겪거나, 심할 경우 우울증에도 빠질 수가 있다.

치료는 사춘기 진행을 억제하는 성호르몬 억제제를 3~4주 간격으로 주사한다. 치료를 시작하고 대략 6개월 이내에 여아는 유방의 몽우리가 작아지고, 남아는 고환의 크기가 작아진다. 치료를 시작하면 성장이 더뎌지는 것 같지만, 골 연령이 빠르게 진행하는 것을 늦추어 결과적으로는 성인이 되었을 때 더 큰 키를 가질 수 있다.

최대한 빨리 진단을 받고 일찍 치료를 시작하는 것이 효과를 높일 수 있을 뿐만 아니라, 경제적인 부담도 덜 수 있다. 여아는 만 9세 전, 남아는 만 10세 전까지 치료를 시작하면 건강 보험이 적용되기 때문이다.

치료 중단시점은 골 연령과 자기 연령이 동일해질 때로, 보통 여아 12세, 남아 14세에 이루어진다. 치료를 중단하고 3개월 뒤부터는 정상적인 사춘기가 진행된다.

성조숙증을 예방하는 특별한 방법은 없지만, 평소 영양분을 골고루 섭취하고, 주 3회, 30분 이상 규칙적으로 운동하며, 숙면하는 것이 도움이 된다.

출처: 건강이 궁금할 땐, 하이닥 (www.hidoc.co.kr)

이전글 : 물, 하루 동안 ‘잘’ 마시는 법
다음글 : 어린이 비타민 캔디, ‘과도한 당 섭취’ 주의